21년도 마지막 추억을 만들고 왔습니다.
비록 코로나로 제약이 있어지만 방역 수칙 잘 지켜가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습니다.